즐겨찾기에 추가
글자작게 글자크게
2021년 신축년, 새해 소망 한자성어 1위 ‘고진감래’
  • 트위터로 기사전송
  •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
  • 구글+로 기사전송
  • C로그로 기사전송
  • 이선용 기자 | 2021.01.05 15:31 입력

지금은 힘들고 어렵더라도 꼭 버티어 이겨내면 웃는 날 온다는 기대 반영

 

[공무원수험신문, 고시위크=이선용 기자] 코로나19로 모든 것이 암울했던 2020년을 뒤로한 채 2021년 신축년 새해가 밝았다. 새해에는 좋은 일만 있기를 바라는 마음, 코로나 종식으로 일상을 되찾기를 바라는 마음은 대한민국을 넘어 전 세계인들이 희망하는 바이다.

 

이런 가운데 취업포털 인크루트(대표 서미영)는 성인남녀 총 1,186명을 대상으로 ‘2021년, 본인이 바라는 새해 소망과 가까운 사자성어’에 관한 설문조사를 진행했다.

 

그 결과, ‘고생 끝에 낙이 온다’라는 뜻의 ‘고진감래(苦盡甘來)’가 26.6%를 얻어 1위에 올랐다. 지금은 힘들고 어렵더라도 이 난국을 꼭 버티어 이겨내면 웃는 날이 곧 오리라는 긍정적인 새해 소망이 전해진 것이다.

 

이어 2위는 14.5%를 얻은 ‘무사무려(無思無慮)’가, 3위에는 12.2%를 기록한 ‘전화위복(轉禍爲福)’이 차지했다.

 

‘무사무려’는 사자성어 그대로 ‘아무 생각이나 걱정이 없음’이라는 뜻으로 걱정과 근심에서 벗어나고픈 현실을 역설적으로 보여준다.

 

또 ‘전화위복’은 ‘불행이 바뀌어 오히려 복이 된다’라는 뜻의 사자성어다. 1위로 꼽힌 ‘고진감래’와 같이 ‘현재 본인이 처한 위기를 기회로 바꿔 원하는 일을 이뤄내겠다’라는 뜻으로 풀이된다.

 

4, 5위는 모든 일이 잘 이루어지고, 바라는 일이 뜻대로 잘 된다는 뜻의 ‘만사형통(萬事亨通·11.1%)’과 ‘마고소양(麻姑搔痒·9.5%)’이 꼽혔다.

 

6위는 ‘어려움이 있더라도 예정대로 밀고 나간다’라는 뜻을 가진 ‘역풍장범(逆風張帆·7.9%)’이, 7위는 ‘매일 발전해 나간다’라는 뜻의 ‘일취월장(日就月將·5.5%)이 차지했다.

 

8위는 ‘한번 실패했지만 분발해 성공한다’라는 뜻을 지닌 ‘권토중래(捲土重來·4.5%)’가 꼽혔다.

 

이밖에 9위 형설지공(螢雪之功·4.4%), 10위 명리양전(名利兩全·3.8) 등으로 조사됐다.


새해 소망 사자성어 고진감래.png

[ 이선용 gosiweek@gmail.com ]
이선용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
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gosiweek@gmail.com
     
ⓒ 공무원수험신문 · 고시위크. 무단전재 &재배포 금지
댓글달기
(주)피앤피커뮤니케이션즈 / 사업자등록번호 : 119-86-69743
신문등록번호 : 서울, 다10626(공무원수험신문), 서울, 다10660(고시위크) / 발행인 및 편집인 : 마성배
서울특별시 금천구 서부샛길 606 대성디폴리스지식산업센터 210-1호 / Tel. 02-882-5966 / Fax. 02-882-5968
전자우편 : gosiweek@gmail.com / gosiweek@hanmail.net / 청소년보호책임자 : 이선용
Copyright © GOSIWEEK (공무원수험신문, 고시위크) All Rights Reserved.